Site Loader
[Build LG] 윤지훈 인턴의 사진으로 남긴 S&I 인턴생활
2020.09.21

4-1학기 재학생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S&I Build LG 채용형 인턴십! Build LG 합격자는 S&I 건설 현장에서 6주간의 인턴십을 경험하며, 최종 면접에서 합격 시 졸업이후 별도의 전형없이 S&I의 신입사원으로 입사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집니다. 윤지훈 인턴은 지난 7월 최종 선발된 20명의 인턴 사우인데요, CCB평택 진위2산단 통합물류센터 신축공사 현장에서 건축시공(건축)파트에서 6주의 인턴십을 경험했습니다. “학교에서 이론으로만 배운 것이 현장에서 어떻게 적용되는지, 어떻게 다른지를 최대한 많이 알아가고 싶다”고 인턴생활을 다짐했던 윤지훈 인턴! 그가 경험한 6주의 S&I와 함께한 이야기를 소개합니다.

 

 

S&I 인턴십이 인상깊었던 것은 직무멘토와 감성멘토가 있다는 점이었습니다. 직무멘토님은 현장 경험이 많은 멘토가 배치되었는데요, 현장의 기술적인 부분 등에 대한 부분에 대해 제가 질문하는 부분에 있어서 항상 최선을 다해 답변해주시고, 감성멘토는 먼저 입사한 또래를 배치해 주셔서 업무적인 부분이나, 회사 생활에 대한 많은 부분을 이야기를 나눌 수 이었습니다. 무엇보다 현장에서 함께 배우고 노력하는 감성멘토의 모습이 저에게는 큰 귀감이 되었습니다.

 

기억에 남는 메시지를 남기고 싶었습니다. 처음 현장에 배치되고 모든 것이 낯설었지만 저에게 자신감을 주었던 한 마디입니다. 라는 직무멘토, 현장의 건축 책임님 등 현장 업무 또는 과제를 체크하신 뒤에는 항상 “괜찮아, 잘하고 있어” “좋아, 잘하고 있어”라는 말씀을 해주셨습니다.
낯선 환경에서 따뜻한 격려의 한 마디가 어찌나 힘이 되던지! 덕분에 자신감도 생기고, 힘을 내 인턴생활도 즐겁게 경험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인턴생활을 돌이켜보니 항상 저와 함께했던 것들에 대해 생각이 납니다. 손목시계는 이른 아침부터 시작하는 현장 출근에 혹시 지각을 할까 걱정되어 핸드폰 알람, 손목시계 알람을 함께 설정한 것 같습니다 ㅎㅎ 일일 과제나 업무도 이 손목시계를 통해 늦지않게 마무리 할 수 있도록 항상 체크했던 것 같아요. 그리고 인턴십을 하는 중 가장 저와 오랜 시간 함께한 것이 있다면 “안전모, 안전벨트, 각반, 안전화 안전장비 세트”가 아닐까요?

안전모 착용상태 좋은가? 좋아!
안전벨트 착용상태 좋은가? 좋아!
각반, 안전화 착용상태 좋은가? 좋아!

매일 아침 장비 착용상태를 점검하며 외치는 구호입니다. 조금은 조이고 답답할 수 있지만 안전한 현장을 위해서 반드시 착용해야하는 장비입니다. 장비 착용 점검하며 오늘은 어떤 업무를 해야할지 목적을 정리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또 철저한 안전장비 덕분에 안전하게 현장 인턴십을 모두 마칠 수 있었습니다.

 

코로나19 때문에 요즘에는 현장에 있는 모든 사람이 모여 진행하지는 못하지만 공종별 그 날 진행될 공사에 대한 정보, 안전 관리자의 주의사항을 공유하는 Tool Box Meeting이 진행되었습니다. 이 시간이 길진 않지만 그날 알아야 할 것, 조심해야 할 것, 앞 뒤 공사들과 연결되는 그림을 알 수 있는 시간이라 저에게는 많은 것을 배울 수 있는 시간이었던 것 같습니다. 덕분에 공사에 대한 이해를 보다 쉽게 할 수 있었고, 혼자였다면 생각하지 못한 부분도 생각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어 저에게는 매우 의미있는 시간 중 하나로 손 꼽히네요.

 


채용형 인턴십 마지막 면접은 PT로 진행이 되는데요, 최종 면접을 앞두고 함께 업무를 했던 소장님, 직무 멘토님, 감성 멘토님 모두가 본인의 일처럼 도움을 주셨습니다. 당시 철골 자재 반입 예정으로 공사, 공무를 비롯해 모두가 바쁜 시간이었음에도 불구하고 함께 최종 PT리허설에 참석해 잘된 부분 그리고 개선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 한마음으로 피드백을 주셨네요.
덕분에 완성도 높은 PT자료를 준비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인턴십 경험이 소중했던 것은 함께 했던 현장소장님, 멘토님과의 만남이 소중했기 때문에 아닐까 싶습니다. 이 글을 통해 밤낮으로 최종 PT 준비를 도와주셨던 현장소장님, 멘토님들께 감사한 마음을 전달하고 싶습니다.

카카오톡에 공유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메일로 보내기클립보드에 복사하기

Facebook Comments